김성규를 위한 Because 한두마디



듣고 알았다. 이런 노래를 하는 아이돌이라면,
팬이 되어서 후회할 일은 없겠구나.

호불호가 갈린다는 소리를 많이 듣는 성규 음색이지만,
-물론 나는 호, 호, 호+@ 니까 팬.

솔로앨범 나오기 전에도 이 곡 만큼은
맞춤 옷처럼 김성규 음색에 오차없이 들어맞는 느낌이었다.
내지르면 상당히 튀는 목소리인데 곡에 자연스럽게 녹아들어가 편안한데다 섹시하기까지 하다.

그래서 솔로로 나온다고 했을때도 내심 이런 곡 하나 들어있었으면,하고
타이틀은 아니더라도 바랬었는데.
이 곡이 넬 이정훈이 준거라서, 넬과 작업한단 떡밥이 뜬 날은 정말 기뻤다.

그렇다고 지금 나온 솔로앨범이 뭐 어떻다는 건 아니고,
상당히 만족스럽게 듣고 있지만 그냥 내 취향상으로는 여전히 Because가 첫번째다.

어, 일단 음악을 잘 듣는게 첫번째이니 심심한 영상을 맨 위에 걸어두었지만,
공연동영상을 보면 한층 업그레이드 된 섹시함과 귀여움을 발견할 수 있다.
팬들의 함성소리는 보너스라 치고.

어디서 봤는데 이 곡이
김성규 팬들의 자부심의 원천이라고.

성규야, 보고있니? 나는 너의 모든 노래가 좋아.
근데 이거 쬠 더 좋아.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